국제

  • “美 성인 대다수, 여전히 ‘인쇄된 성경’ 선호”

    “美 성인 대다수, 여전히 ‘인쇄된 성경’ 선호”

    미국성서공회(ABS)의 보고서에 따르면, 성경 사용자의 3분의2가 다른 버전보다 인쇄된 성경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기에는 밀레니엘 세대(26~41세)의 56%, X세대(42~57세)의 68%, 부머 세대(58~76세)의 71%, 연장자(77세 이상)의 81%가 포함됐다. 인쇄된 성경의 경우, 18~25세(Z세대)의 젊은 성인의 다수(46%)가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아무도 인쇄된 성경을 읽지 …

  • 美 마이크 펜스 “기도하는 마음으로 차기 대선 출마 고려 중”

    美 마이크 펜스 “기도하는 마음으로 차기 대선 출마 고려 중”

    지난 15일(이하 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대선 출마 선언을 예고한 가운데 마이크 펜스 전 부통령이 “우리는 미래에 더 나은 선택지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며 대선 출마 의지를 비췄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펜스 전 부통령은 ‘하나님이여, 나를 도우소서’(So Help Me God)이라는 제목의 회고록 발표를 앞두고 ABC 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이…

  • 라오스복음주의교회 지도자, 고문 및 살해당해

    라오스복음주의교회 지도자, 고문 및 살해당해

    라오스에서 공식적으로 인정된 교회 목회자가 고문 및 살해를 당한 후 시신으로 발견됐다. 라오스 중부 캄무안 지방 기독교 지도자들과 경찰은 시투드라는 이름을 가진 목사가 급속한 교회 성장 속에 복음을 전파하다 살해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시투드 목사는 10월 20일(이하 현지시각) 캄무아네(Khammouane) 지방의 자택에서 오토바…

  • 펜스 전 부통령 “2024년 대선 출마 기도하는 마음으로 고려”

    펜스 전 부통령 “2024년 대선 출마 기도하는 마음으로 고려”

    기독일보,

    지난 15일(이하 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대선 출마 선언을 예고한 가운데 마이크 펜스 전 부통령이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다시 후보로 나서야 하느냐’는 질문에 “미국인들에게 달린 결정이지만 우리는 미래에 더 나은 선택지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펜스 전 부통령의 ABC 방송과의 인터뷰는 ‘So Help Me God’이라는 제목의 회고록 발표를 앞두고 나왔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전했다.

  • “英 가정 40%, 코로나19 이후 교회 참여 감소”

    “英 가정 40%, 코로나19 이후 교회 참여 감소”

    기독일보,

    영국의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많은 가정들이 대유행 이후 교회 참여도가 감소했다고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가 보도했다. 리버풀 호프대학과 국립 기독교교육연구소(NICER)의 연구에 따르면, 주일 오전 교회 참석은 가정에게 우선순위에서 밀려났지만 가정에서의 신앙 양육은 개선됐다고 한다.

  • 美 교회, 코로나19 이후 예배 회복률 85%

    美 교회, 코로나19 이후 예배 회복률 85%

    코로나19 대유행이 시작된 지 3년이 지나면서 미국 내 대다수의 교회가 대면예배를 재개했음에도 아직 돌아오지 않은 교인들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라이프웨이 리서치(Lifeway Research)는 지난 9월 6일부터 30일까지 개신교 교회들을 목회자 1천명을 대상으로 전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해당 교회의 담임목사, 목회자 등과 인터뷰가 진행됐…

  • 팀 켈러 “‘취소 문화’에 따른 불안, 성경적 용서로 극복”

    팀 켈러 “‘취소 문화’에 따른 불안, 성경적 용서로 극복”

    미국 리디머 장로교회 설립자이자 복음주의 지도자인 팀 켈러(Tim Keller·72) 목사가 “지난 몇 년 동안 ‘취소 문화’(cancel culture)로 알려진 징벌적 운동이 증가하며 사회에 불안한 추세가 늘고 있다”고 진단하며 성경적인 용서를 강조했다. 뉴욕타임즈 선정 베스트셀러 작가이기도 한 켈러 목사는 최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와의 인터뷰에서 “먼저 젊은이들은 용서하는 방…

  • 미 텍사스 대형교회, 교단 분열 이유로 UMC 탈퇴

    미 텍사스 대형교회, 교단 분열 이유로 UMC 탈퇴

    기독일보,

    미국 연합감리교회(UMC) 텍사스주의 대형교회가 회중 투표에서 압도적인 지지로 교단을 떠나기로 결정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사우스레이크에 본부를 둔 화이트 채플(White’s Chapel)은 지난 7일(현지 시간) 찬성 2338표, 반대 160표, 기권 7표로 UMC 탈퇴를 확정 지었다.

  • “이라크 IS 희생자들, 외상치료 프로그램으로 상처 치유 받아”

    “이라크 IS 희생자들, 외상치료 프로그램으로 상처 치유 받아”

    기독일보,

    한때 이슬람국가(IS)가 나라 전체를 장악했던 이라크 주민들이 재건에 분주한 가운데 현지의 한 기독교단체가 트라우마 케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알 코쉬 마을 출신의 위삼 형제는 현지에서 알려진 수도사로 트라우마 치료 프로그램의 원동력이다.

  • 美 루이지애나주 58개 UMC 교회, 동성애 논란 이유로 탈퇴

    美 루이지애나주 58개 UMC 교회, 동성애 논란 이유로 탈퇴

    기독일보,

    미국 루이지애나주 연합감리교회(UMC) 58개 교회가 동성애에 대한 지속적인 논쟁으로 인해 교단에서 공식 탈퇴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UMC 루이지애나 연회는 특별총회를 열어 UMC를 떠나기로 결정한 58개 교회의 투표를 승인했다.

국제의 인기 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