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엔여성기구, 하마스의 성폭력 실태에 “경악”

    유엔여성기구, 하마스의 성폭력 실태에 “경악”

    하마스 테러 시작 후 50여 일이 지난 1일, 유엔여성기구(UN Women)가 마침내 이스라엘에 대한 공격을 비판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유엔여성기구는 지난달 24일 이스라엘과 하마스가 임시 휴전에 합의한 이후 또다시 교전이 벌어진 것에 대해 유감을 표했다. 유엔여성기구는 성명에서 “우리는 10월 7일 이스라엘에 대한 하마스의 잔혹한 공격을 …

  • 이스라엘 총리 “팔레스타인 국가 승인, 테러에 대한 보상”

    이스라엘 총리 “팔레스타인 국가 승인, 테러에 대한 보상”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을 국가로 승인하기로 한 노르웨이, 아일랜드, 스페인 유럽 3국에 비자 취소 등 외교적 조치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CNN은 22일(현지시각) 한 명의 소식통을 인용, 이스라엘 외교부가 이 같은 조치를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검토되는 구체적 조치에는 3국의 외교관 비자 취소 및 이스라엘 방문 취소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조치가…

  • 러 복음연맹, 첫 中 방문… “개방적이고 신뢰 있는 관계 희망”

    러 복음연맹, 첫 中 방문… “개방적이고 신뢰 있는 관계 희망”

    러시아복음주의연맹(Russia Evangelical Alliance, REA) 대표단이 지난달 12일부터 20일까지 첫 중국 공식 방문을 마치고 “러시아와 중국 복음주의자로서, 서로가 많은 유사한 접근 방식이 있으니 함께 배우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최근 중국 기독일보와의 인터뷰에서 REA 사무총장인 비탈리 블라셴코 목사는 “러시아와 중국의 기독교인들은 공산주의 국가에서 살며, 세계에서 가장 …

  • 美 캘리포니아서 6천여 명 침례… 주 역사상 최대

    美 캘리포니아서 6천여 명 침례… 주 역사상 최대

    미국 캘리포니아주 해변에서 남침례회(SBC)와 오순절 교단의 목회자가 연합해 주최한 침례식에 6천명 이상의 신자들이 모여 침례를 받았다고 뱁티스트프레스(BP)가 최근 보도했다. ‘뱁타이즈 캘리포니아(Baptize California)’는 5월 18일부터 19일까지 헌텅턴 비치에서 개최됐으며, SBC 소속인 마크 브라운 목사가 이끄는 샌들스처치(Sandals Church, 서던캘리포니아)와 오순절 교단의 마…

  • 영국성공회, 다음세대 전도에 수백억 원 투자

    영국성공회, 다음세대 전도에 수백억 원 투자

    영국성공회가 더 많은 청년들과 청소년들을 교회로 인도하기 위한 ‘선교와 전도’ 프로젝트에 천문학적 예산을 지출하고 있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르면, 영국성공회 ‘전략적 선교 및 사역 투자위원회’(SMMIB)는 지난해 영국교회 프로젝트와 교구에 6,000만 파운드(약 1,038억 원)를, 영국 전역의 저소득층 지역사회에 추가로 2,900만 파운드(약 503억 원)를 지원했다. …

  • 英 해리 왕자 부부, 홍보활동 위해 나이지리아 방문 논란

    英 해리 왕자 부부, 홍보활동 위해 나이지리아 방문 논란

    영국 국왕 찰스 3세의 차남인 해리 왕자 부부가 최근 체육대회 홍보를 위해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사건이 도마 위에 올랐다. 한 인권운동가는 이를 두고 대량학살 수준에 이른 기독교인에 대한 지속적인 폭력을 무시한 처사이라고 비난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이달 초 해리 왕자와 부인 메건 마클은 정신 건강 행사와 국제 상이군인 체육대회인 인빅터스 게임 …

  • 英 해리 왕자 나이지리아 방문 논란… “기독교인 폭력 무시한 홍보활동”

    英 해리 왕자 나이지리아 방문 논란… “기독교인 폭력 무시한 홍보활동”

    기독일보,

    찰스 3세 영국 국왕의 차남 해리 왕자 부부가 최근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사건이 도마 위에 올랐다. 한 인권 운동가는 이를 두고 대량학살 수준에 이른 기독교인에 대한 지속적인 폭력을 무시한 피상적인 홍보 활동이라고 비난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이달 초 해리 왕자와 부인 메건 마클은 정신 건강 행사와 국제 상이군인 체육대회인 인빅터스 게임 홍보를 위해 나이지리아를 방문했다.

  • “교회가 직면한 가장 큰 위협… 성경적 세계관에 대한 무관심”

    “교회가 직면한 가장 큰 위협… 성경적 세계관에 대한 무관심”

    기독일보,

    미국의 저명한 기독교 연구자 조지 바나(George Barna)가 성경적 세계관과 영성 형성에 대한 관심의 지속적인 감소가 교회가 직면한 가장 큰 문제 중 일부라고 강조했다. 그는 최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수십 년 동안 서구 기독교에 부정적인 경향이 스며들고 있다는 확실한 사실을 확인했다”라고 말했다.

  • 美 문화연구자 “제자도와 성경적 훈련 부족이 가장 우려돼”

    美 문화연구자 “제자도와 성경적 훈련 부족이 가장 우려돼”

    미국의 조지 바나(George Barna·69) 박사가 “교회가 직면한 가장 큰 문제의 일부는, 우리 문화에 성경적 세계관과 영적 형성에 대한 관심의 감소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교회 및 세계관 동향을 연구해 온 바나그룹의 창립자인 그는 최근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수십 년 동안 서구 기독교에 부정적인 경향이 점점 스며들고 있다는 명백한 사실을 확인…

  • 美 루이지애나, 공립학교에 ‘십계명 전시 의무화’ 추진

    美 루이지애나, 공립학교에 ‘십계명 전시 의무화’ 추진

    미국 루이지애나 주 상원이 공립학교 내부에 십계명 전시를 의무화하는 법안을 통과시켜, 하원의 결정만을 남기고 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지난 16일 루이지애나 주 상원의회는 하원법안 71호에 찬성 30표, 반대 8표로 가결했다. 이 법안은 정부 기금을 받는 공립학교에 각 건물과 학교 교실에 십계명을 전시하도록 요구한다. 법안은 각 운영 기관이 전시 형태…

  • 러시아정교회서 10대 소년들도 포함된 군사훈련 논란

    러시아정교회서 10대 소년들도 포함된 군사훈련 논란

    러시아정교회가 오팔리카 소재 교회에서 12세의 소년들을 대상으로 군사 훈련을 시작했다. 이 훈련은 우크라이나전에 참전한 러시아군에 의해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크라이나 매체 ‘키이우포스트’에 따르면, 모스크바 타임스는 최근 라스노고르스크 시 행정부의 웹사이트와 텔레그램 채널에 게시된 군사 생존 훈련에 대해 홍보했다. 이 훈련 과정은 무료로 진행…

국제의 인기 스토리

Sorry. No data so f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