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자칭 ‘헌신적 교인’ Z세대 중 3분의 2, 예배 참석 않아”

    “자칭 ‘헌신적 교인’ Z세대 중 3분의 2, 예배 참석 않아”

    자신이 예수님께 인격적으로 헌신하고 있다고 밝힌 Z세대와 밀레니얼 세대의 절대다수가 최소 한 달에 한 번도 현장 또는 온라인 예배에 참여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는 미국성서공회(Americann Bible Society)가 최근 발표한 ‘성경 현황: 미국 2022’(State of Bible : USA 2022) 8월 보고서를 인용해 “18세 이상의 Z세대 교인 중 40%가 주로 온라인 예배에 참석하…

  • ‘40명 사망’ 나이지리아 오순절 예배 총격 용의자 체포돼

    ‘40명 사망’ 나이지리아 오순절 예배 총격 용의자 체포돼

    지난 6월 나이지리아 남서부 가톨릭교회에서 오순절 예배를 드리던 참석자들에게 총격을 가해 수십 명을 살해한 용의자가 체포됐다. 나이지리아 국방부 레오 이라보르(Leo Irabor) 참모총장은 최근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6월 온도주 오워(Owo)에 있는 성프란시스자비에르가톨릭교회(St. Francis Xavier Catholic Church)에서 예배자들에게 총격을 가한 용의자가 구금됐다고 밝혔다…

  • “기독교 후퇴로 검열적·권위주의적 세속 공중도덕에 자리 내줘”

    “기독교 후퇴로 검열적·권위주의적 세속 공중도덕에 자리 내줘”

    기독일보,

    언론 자유 운동가인 토비 영(Toby Young)이 “기독교 후퇴로 생긴 ‘하나님의 구멍’에 검열적이고 권위주의적인 세속의 공중 도덕이 자리를 잡았다”고 비판했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르면, 그는 크리스천인스티튜트(Christian Institute)와의 인터뷰에서 “우오크(woke) 도덕은 정통 기독교인을 비롯해 이에 도전하는 다른 이들에 대한 ‘취소’(cancel)로 이어지고 있다”고 경고했다.

  • 미 FBI, 트럼프 자택 급습… 복음주의 지도자들 “깊은 충격”

    미 FBI, 트럼프 자택 급습… 복음주의 지도자들 “깊은 충격”

    기독일보,

    최근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플로리다 마러라고 리조트 별장을 전격 압수 수색하자 보수 기독교 지도자들이 이에 대해 비난했다고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가 보도했다. FBI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퇴임 당시 다량의 대통령 공식 기록물을 백악관에서 자신의 주거지로 옮긴 혐의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의 주거지와 금고에 대한 급습을 전하면서 “법무부와 민주당이 2024년 (대선출마) 기회를 해치도록 부추긴 불공정한 행동”이라고 말했다.

  • 조엘 오스틴, 3년 만에 ‘희망의 밤’ 개최…‘역경 속 희망’ 강조

    조엘 오스틴, 3년 만에 ‘희망의 밤’ 개최…‘역경 속 희망’ 강조

    미국 텍사스주 소재 레이크우드교회의 조엘 오스틴(Joel Osteen) 목사가 지난 6일 뉴욕시에서 대형 전도집회 ‘희망의 밤’을 개최했다. 코로나 대유행으로 인해 3년 만에 열린 행사다. ‘컴 홈 투 호프’(Come Home to Hope)라는 제목의 이번 집회는, 수천 명이 경기장을 메운 가운데 온라인 참석자를 위한 ‘글로벌 가상 경기장’ 행사와 함께 진행됐다. 오스틴 목사는 설교에서 코…

  • “IS 침공 8주기 이라크, 기독교인 난민 100만 명 달해”

    “IS 침공 8주기 이라크, 기독교인 난민 100만 명 달해”

    중동의 미국 기독교 구호단체가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이라크 침공 8주기를 맞아 현지 난민들과 연대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미국 중동구호화해재단(American Foundation for Relief and Reconciliation in the Middle East, 이하 FRRME)은 지난 6일 요르단 마디아에 위치한 올리브트리센터에서 현지들과 함께 이날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미국 FRRM…

  • 그렉 로리 “이전 세대의 ‘혁명적 예수 운동’ 배우라”

    그렉 로리 “이전 세대의 ‘혁명적 예수 운동’ 배우라”

    미국 캘리포니아 하비스트크리스천펠로우십(Harvest Christian Fellowship)의 그렉 로리(Greg Laurie) 목사가 젊은이들에게 이전 세대의 ‘혁명적인 예수 운동’을 배울 것을 강조했다. 그렉 로리 목사는 9일 크리스천포스트(CP)에 기고한 칼럼에서 “우리 세대가 ‘예수 운동’(Jesus Movement)이라 불렀던 것을 타임지는 ‘예수 혁명’(Jesus Revolution)이라고 불렀다. 그들이 옳았다”며 “혁명…

  • 이라크에 ‘첫 현대 칼데아어 성경’ 보급한다

    이라크에 ‘첫 현대 칼데아어 성경’ 보급한다

    한국 순교자의 소리, 중보기도한 순교자의소리(Voice of the Martyrs Korea, 한국VOM)는 9일 이라크 현지 기독교인 및 동역 단체인 호주순교자의소리(Voice of the Martyrs Australia)와 협력해 이라크 북부 3만여 기독교 가정에 최초의 ‘현대 칼데아어(Chaldean dialect) 성경’을 보급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한국VOM 현숙 폴리(Hyun Sook Foley) 대표는 “이 사역은 단순한 성경 배포 이상의 …

  • 美 인디애나주, ‘낙태금지법’과 ‘친가족법’ 동시 통과

    美 인디애나주, ‘낙태금지법’과 ‘친가족법’ 동시 통과

    미 인디애나주가 ‘낙태금지법’과 ‘친가족법’(pro-family law)을 동시에 통과시켰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9일(현지시각) 공화당 소속 에릭 홀컴(Eric Holocomb) 인디애나 주지사는 지난 5일 상원 등록법안 1호와 2호에 각각 서명했다. 1호 법안은 주에서 낙태를 거의 금지하는 것이고, 2호 법안은 임산부나 산후 산모 및 유아의 건강 지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홀…

  • “기독교의 후퇴, 검열적·세속적 ‘공중 도덕’에 길 내줘”

    “기독교의 후퇴, 검열적·세속적 ‘공중 도덕’에 길 내줘”

    언론 자유 운동가인 토비 영(Toby Young)은 “기독교의 후퇴로 생긴 ‘하나님의 구멍’에 검열적·권위주의적인 세속의 공중 도덕이 자리를 잡았다”고 비판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영은 10일(현지시각) 공개된 기독교연구소(Christian Institute)와의 인터뷰에서 “‘우오크’(woke) 도덕은 정통 기독교인을 비롯해 이에 도전하는 이들에 대한 ‘취소’(cancel)로 이어지…

  • 세계적 팬데믹 기간에도 효과적인 교회의 특성 10가지

    세계적 팬데믹 기간에도 효과적인 교회의 특성 10가지

    기독일보,

    ‘부활교회(Resurrection Church)’의 초대 목사이며 미국사도지도자연합(Coalition of Apostolic Leaders)과 그리스도언약연합(Christ Covenant Coalition)을 비롯한 여러 조직을 이끌고 있는 조셉 마테라 박사가 최근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칼럼을 게재했다. 그는 “지난 몇 년 동안 전 세계적인 팬데믹은 많은 지역교회의 약점을 드러냈다. 전 세계의 동료들은 많은 교회들이 영구폐쇄했다고 말했다”면서 “대부분의 교회가 팬데믹 이전의 출석 숫자로 돌아가지 않았지만 일부 교회는 위기의 시간 동안 효과적으로 유지했다. 왜 몇몇 교회는 여전히 효과적인지 곰곰이 생각하면서 열 가지 특징을 생각해냈다”라고 밝혔다.

국제의 인기 스토리

Sorry. No data so far.